암묵적 편견인식을 보건전문직 교육에 포함시키기 위한 프레임워크(Acad Med, 2018)

A Framework for Integrating Implicit Bias Recognition Into Health Professions Education

Javeed Sukhera, MD, DABPN, FRCPC, and Chris Watling, MD, PhD, FRCPC





의식 밖에서 존재하는 편견, 고정관념 및 연관성은 소수자, 소외자, 오명을 쓴 사람들의 건강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Biases, stereotypes, and associations that exist outside conscious awareness may adversely influence the health of minority, underserved, and stigmatized populations.


예를 들어 존스홉킨스 의과대학 1학년 202명 중 66%는 백인에 대한 암묵적 선호도를 보였으며 86%는 상류층 개인에 대한 선호도를 보였다.6 다른 연구들은 편견이 여성, 비만 개인, 사제fathers, 만성 통증 환자, 만성 피로 증후군 환자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강조하였다.10

For example, among 202 first-year medical students at Johns Hopkins School of Medicine, 66% showed an implicit preference toward Caucasians, and 86% demonstrated a preference toward upperclass individuals.6 Other work has highlighted that bias adversely impacts women,7 obese individuals,2 fathers,8 patients with chronic pain,2,9 and patients with chronic fatigue syndrome.10


모든 암묵적 편견들이 부정적이거나 파괴적인 것은 아니다. 많은 설정에서 인지 휴리스틱스( 무의식적 연관성 포함)는 임상 의사결정에 필요한 패턴 인식의 한 형태로 권장된다.11

Not all implicit bias is negative or destructive. In many settings, cognitive heuristics (including unconscious associations) are encouraged as a form of pattern recognition that is necessary for clinical decision making.11


편견을 없애는 목표를 추구하기보다는, 보건전문직교육에 암묵적 편견을 통합하는 인터벤션은 보건 전문가들이 환자 결과에 대한 편견이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을 어떻게 완화할 수 있는지를 강조해야 한다. 따라서 내재적 편견에 입각한 커리큘럼은 자신의 암묵적 편견에 대한 인식을 촉진하고 이러한 편견을 극복하기 위한 의식적 노력을 강화함으로써 의료의 편견을 해결하기 위한 체계적인 교육 전략을 제공할 수 있다.

Rather than pursuing the goal of eliminating bias, any intervention that incorporates implicit bias into health professions education should emphasize how health professionals can mitigate the negative influence of bias on patient outcomes. Implicit-bias-informed curricula can, therefore, offer systematic educational strategies for addressing biases in health care by both promoting awareness of one’s own implicit biases and enhancing conscious efforts to overcome these biases.


일부 유망한 접근법에도 불구하고, 암묵적 편견 인식과 관리는 종종 커리큘럼에 잘 통합되지 않고 응집력 있는 평가와 평가 전략이 결여된 간단한 개입의 형태로 포함된다.16

Despite some promising approaches, implicit bias recognition and management is often included in the form of brief interventions that are poorly integrated into curricula and lack cohesive assessment and evaluation strategies.16


일부 저자들이 과거에 그러한 개념적 프레임워크를 제안한 반면, 17-20 최근 암묵적 편견의 교육에 대한 관심이 급증했다21은 암묵적 편견 인식과 관리를 보건 직업 커리큘럼에 통합하기 위한 실용적인 프레임워크를 다시 요구하게 되었다.

While some authors have proposed such conceptual frameworks in the past,17–20 a recent surge in interest in implicit-bias-informed education21 has prompted a renewed call for a practical framework to integrate implicit bias recognition and management into health professions curricula.


6점 프레임워크

A Six-Point Framework


우리의 프레임워크는 여섯 가지 주요 특징을 포함한다: (그림 1).

Our framework includes six key features: (Figure 1).



1. 안전하고 위협적이지 않은 학습 컨텍스트 생성

Creating a safe and nonthreatening learning context


편견, 고정관념, 특권에 대해 가르치는 것은 리스키risky하다; 학습자와 교수진 모두 그들이 언급할 필요가 없다고 느끼거나 기꺼이 공개하려고 하지 않을 수 있는 태도와 직면할 수 있다. 부정적인 편견과 긍정적인 편견 모두에 직접적으로 도전하는 것은 비생산적인 편견을 강화하는 부정적인 "킥백"을 만들어낼 수 있다.22

Teaching about bias, stereotyping, and privilege can be risky; both learners and faculty may be challenged to confront attitudes that they may not feel necessary to address or willing to disclose. Directly challenging both negative and positive biases can also produce a negative “kickback” that reinforces counterproductive biases.22


그러므로 [다양성이나 문화적 역량에 대한 전통적인 교육]과 [암묵적 편견에 근거한 커리큘럼] 사이의 핵심적인 차이는 [죄책감에서 벗어나] [책임으로 향하는] proactive한 전환이다.22 몇몇 저자들은 편견에 대해 가르칠 때 모든 편견을 없애는 것은 불가능하다는 것을 분명히 인식해야 한다고 강조한다.23–25

Thus, a key distinction between traditional education about diversity or cultural competence and implicit-bias-informed curricula is a proactive shift away from guilt and toward responsibility.22 Several authors emphasize that, when teaching about bias, there should be explicit recognition that the removal of all bias is impossible.23–25


인터벤션을 설계할 때, 교육자는 또한 안전한 환경을 촉진하는 강사 및 학습자 특성을 인식해야 한다. 접근 가능하고, 포괄적이며, 위협적이지 않으며, 영감을 주며, 개방적이고, 격려적이며, 지식이 풍부한 강사를 선택하면 안전하고 비판단적인 학습 환경을 가장 잘 지원할 수 있다.21,26

When designing interventions, educators should also recognize instructor and learner characteristics that support a climate of safety. Choosing instructors that are approachable, inclusive, nonthreatening, inspiring, open-minded, encouraging, and knowledgeable can best facilitate safe and nonjudgmental learning environments.21,26


강사는 [편견과 특권에 대한 토론에 수반되는 불편함]을 공개적으로 이야기함으로써, 위협적이지 않은 학습 환경을 촉진할 수 있다. 대부분의 조직은 존중, 무결성, 기밀성 등 핵심 가치의 중요성을 강조하기 위해 개입에 도입할 수 있는 기존의 행동강령을 가지고 있다.

Instructors can promote a nonthreatening learning environment by openly addressing the discomfort that accompanies discussions about bias and privilege. Most organizations have existing codes of conduct that can be introduced into the intervention to emphasize the importance of core values, including respect, integrity, and confidentiality.



2. 암묵적 편견의 과학에 대한 지식 증가

Increasing knowledge about the science of implicit bias


암묵적 편견 인식을 보건 직업 교육에 통합하는 개입은 편견의 심리적, 신경 생물학적인 요소에 관한 내용을 포함해야 하며 암묵적 편견의 토대를 이루는 하는 인지 과학을 이해하기 위한 증거 기반 프레임워크를 제공해야 한다.

Any intervention that incorporates implicit bias recognition into health professions education should include content regarding the psychological and neurobiological components of bias and provide an evidence-based framework for understanding the cognitive science that underlies implicit biases.


편견은 여러 관점에 개방되는 개인의 능력을 제한할 수 있는 신경생물학적 메커니즘의 결과임을 강조한다.14 학습자 자신의 편견과 타인의 편견에 대한 경험에 대한 사전 지식을 활성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 의료 제공자들이 편견들이 그들의 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정도를 과소평가할 수 있기 때문에 [의식적인 인식 밖에 있는] 심리 과정에 대해 학습자들에게 가르치는 것도 중요하다.27

Emphasizing that bias is a result of neurobiological mechanisms that can restrict an individual’s ability to be open to multiple perspectives14 helps activate prior knowledge about learners’ own biases and experiences with others’ biases. Teaching learners about psychological processes that are outside their conscious awareness is also important because health care providers may underestimate the extent to which biases influence their behaviors.27


암묵적 편견의 성격에 대한 지식의 증가는 긍정적 편견과 부정적 편견을 포함한 다른 유형의 편견을 demonstration하는 것을 포함해야 한다. 교육자는 편견의 건설적인 측면에 대한 논의가 있음을 확실히 하고, 편향이 어떤 상황에서는 적응적이지만, 다른 상황에서는 파괴적일 수 있음을 명확히 해야 한다. 편향이 환자 결과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임상적으로 관련 있는 예를 제공하는 동시에, 편향이 안전과 소속을 촉진하는 유용한 도구가 될 수 있음을 예시하는 것이 중요하다.

Increasing knowledge about the nature of implicit bias should include a demonstration of different types of bias, including both positive and negative biases. Educators should ensure that there is a discussion about the constructive aspects of bias, clarifying that bias can be adaptive in some circumstances and destructive in others. Illustrating that bias may be a useful tool to promote safety and belonging, while providing clinically relevant examples of how bias influences patient outcomes, is important


3. 암묵적 편향이 행동과 환자 결과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 강조

Emphasizing how implicit bias influences behaviors and patient outcomes


환자 outcome에 대한 암묵적 편견의 영향은 프레임워크의 핵심 요소다. 교사들은 건강 불균형에 대한 기존의 커리큘럼과 개입을 일치시킴으로써 편견에 대한 논의를 [역사의 역할],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가시적이고 보이지 않는 사회 문화적인 힘] 등과 연결할 수 있다. 내면화된 편견이 고정관념에 미치는 영향을 논할 뿐만 아니라 통계와 의학 교육의 암묵적 편견에 대한 기존 연구를 인용하면 학습자가 편견을 해소하고 완화하는 방법을 배우도록 동기를 부여한다.

The influence of implicit bias on patient outcomes is a key component of our framework. By aligning interventions with existing curricula on health disparities, instructors can connect discussions about bias with the role of history and both visible and invisible sociocultural forces that impact health. Citing statistics and existing research on implicit bias in medical education, as well as discussing the impact of internalized bias on stereotypes, helps motivate learners to learn how to address and mitigate their biases.


특정 건강 직업의 경우, 앵커링anchoring(환자에 대한 첫 번째 정보에 지나치게 의존) 또는 확증편향(기존의 신념을 확인하는 방식으로 정보를 선호하는 경향)과 같은 특정 유형의 편견을 포함한 임상 의사 결정 및 인지 심리학에 대한 문헌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은 다음과 같을 수 있다. 학습자가 편견이 치료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아이디어에 관여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한다.

For certain health professions, specific reference to literature on clinical decision making and cognitive psychology, including certain types of bias, such as anchoring (relying too heavily on the first piece of information about a patient) or confirmation bias (the tendency to favor information in a manner that confirms preexisting beliefs), may lay the groundwork for learners to engage with ideas about how biases may adversely affect care.


4. 기존 암묵적 편견에 대한 인식 증가

Increasing self-awareness of existing implicit biases


암묵적 연관성 시험(IAT)은 자신의 기존 편견에 대한 자기 성찰, 토론 및 인식에 유용한 트리거를 제공할 수 있다.28,29 IAT는 참여자에게 개인의 응답 시간과 대기 시간을 측정하여 개념 간의 자동 연관성을 평가하도록 하는 컴퓨터 기반 연습이다.

The implicit association test (IAT) may provide a useful trigger for self-reflection, discussion, and awareness of one’s own existing biases.28,29 The IAT is a computerbased exercise that asks participants to associate words and pictures to assess automatic associations between concepts by measuring the time and latency of individuals’ responses.


IAT에 대한 비판도 있는데, 이 결과가 부정적인 태도를 반영하는 대신 피해자, 학대 및 억압과 같은 연관성에서 비롯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37–42 이러한 비판을 고려할 때 IAT를 암묵적 편향 측정이나 커리큘럼 평가를 위한 척도가 아닌 성찰의 프롬프트로 사용할 것을 권고한다.

Criticism of the IAT suggests that, instead of reflecting negative attitudes, IAT scores may stem from associations such as victimization, maltreatment, and oppression.37–42 Given these critiques, we recommend using the IAT as a prompt for reflection and not as a metric for measuring implicit bias or evaluating curricula.


기존의 암묵적 편견에 대한 인식을 유도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는 다른 기법에는 어떻게 편향이 돌봄에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촉진된 토론, 성찰, 정체성 연습 등이 있다. 성찰 능력을 강화하는 기법이 유용할 수 있으며, 교육과정 설계자는 편향 관련 커리큘럼과 성찰적 행동을 촉진하는 기타 커리큘럼 콘텐츠 간에 명시적으로 연결하도록 권장된다.

Other techniques that may help elicit awareness of existing implicit biases include facilitated discussions on how bias impacts care and reflection and identity exercises. Techniques that enhance reflective capacity may be useful, and curriculum designers are encouraged to make explicit connections between bias-related curricula and other curricular content that foster reflective practice.


한 가지 간단한 잠재적인 정체성 연습참가자들을 짝지어 그들이 속한 지배적이고 비지배적인 문화에 대해 토론할 수 있다. 개별 학습자가 다르게 느끼거나 불평등한 대우를 받았던 정체성과 시간에 대한 개인의 성찰도 기존 편견에 대한 인식을 높일 수 있다.

One simple potential identity exercise could pair up participants to discuss the dominant and nondominant cultures to which they belong. Individual reflection on identity and times that individual learners felt different or treated inequitably can also increase awareness of existing biases.




5. 암묵적 편견을 극복하기 위한 의식적 노력 개선

Improving conscious efforts to overcome implicit bias


학습자가 자신의 암묵적 편견을 인식하게 되면, 그들은 종종 "그것에 대해 어떻게 해야 하는가?"라고 묻곤 한다.19 의식적 평등주의 목표를 형성하는 것은 단순히 환자 치료에 대한 암묵적 편견의 영향을 줄이기에 충분하지 않기 때문에, 44, 그리고 연구는 고정관념을 적용하지 않기 위한 의식적 노력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학습자가 자신의 사고, 추리, 행동과 결정에 대한 편견의 영향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는 훈련과 도구에 관심을 갖는 것은 암묵적 편견에 근거한 커리큘럼의 필수 요소다.

When learners become aware of their implicit biases, they often ask, “What should I do about it?”19 Since forming conscious egalitarian goals is simply not enough to reduce the impact of implicit bias on patient care,44 and research emphasizes the importance of conscious effort to avoid applying stereotypes,45,46 particular attention to training and tools that help learners understand their thinking, reasoning, and the influence of bias on their behaviors and decisions is an essential ingredient for implicit-bias informed curricula.


편견을 극복하기 위한 의식적 노력을 개선하기 위한 구체적인 기법은 사회심리학에서 비롯되며 학습자가 자신의 생각을 쉽게 생각할 수 있도록 하는 인지적 전략을 포함한다.22,47 일부 저자들은 또한 자기조절과 자기 모니터링을 개선해야 한다고 주장하였다.48,49 이를 위해 [학습자가 목표discrete goals를 설정하고, 시간 경과에 따른 종단적 체크포인트에서의 성공 여부를 재평가하는 것]은 편견과 태도에 대한 모니터링과 성찰을 증가시킨다.50

Specific techniques for improving conscious efforts to overcome bias come from social psychology and include metacognitive strategies that facilitate the ability of learners to think about their thinking.22,47 Some authors have also advocated for improving self-regulation and self-monitoring.48,49 To this end, encouraging learners to set discrete goals and to reevaluate their success at longitudinal checkpoints over time facilitates increased monitoring and reflection on biases and attitudes.50


6. 암묵적 편견이 다른 사람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한 인식 향상

Enhancing awareness of how implicit bias influences others


자기-인식과는 달리 타인에 대한 사회적 시각의 수용과 공감을 높이는 것도 암묵적 편견 인식과 관리의 또 다른 중요한 요소다환자와 의사를 [공유된 감정의 맥락] 안에서 결합시키는 감정이입의 인지적, 정서적 요소에 대한 명시적 관심은 암묵적 편견에 뿌리를 두고 있는 고정관념과 차별으로부터 보호한다. 더 구체적으로 말하면, 환자-의사 접촉을 [동등한 사이에서의 협력적 상호작용]으로 재조명하는 것은, 다양한 개인을 [외부인으로 생각하는 것]이 아니라, [인간으로서 공유하는 정체성]을 강조함으로써, 다른 사람을 사회 집단의 일부로 인식하게 해준다.

In contrast to self-awareness, enhancing social perspective taking and empathy for others is another important component of implicit bias recognition and management.17,44 Explicit attention to the cognitive and affective components of empathy that unite patients and providers within a shared emotional context protects against stereotyping and discrimination that is rooted in implicit bias.52,53 More specifically, reframing patient–provider contact as an interaction between collaborating equals can shift one’s thinking of diverse individuals as outsiders to perceiving them as part of one’s own social groups by emphasizing a shared human identity.54–56


관점수용적 태도Perspective taking를 강화하는 방법에는 역할극, 참여극, 그리고 살아있는 경험lived experience을 가진 일치된 환자나 가족과의 사회적 접촉이 포함될 수 있다. 예를 들어, 사회적 접촉 기반 개입은 임상 환경에서 편견을 경험한 소외된 그룹에 속하는 환자를 제공자와 대화하고, 그들의 이야기를 공유하고, 토론에 참여하도록 초청하는 것을 포함할 수 있다. 사회적 접촉은 성 소수자, 58명의 정신 질환 환자, 59–61명, 그리고 여성에 대한 암묵적 편견을 감소시키는 좋은 결과를 낳았다.62

Techniques for enhancing perspective taking may include role-play, participatory theater, and social contact with matched patients or families with lived experience. For example, social-contact-based interventions may involve inviting patients who belong to marginalized groups that have experienced bias in clinical settings to speak to providers, share their story, and engage in discussion. Social contact has produced favorable outcomes in reducing implicit bias toward sexual minorities,58 patients with mental illness,59–61 and females.62


그러나 사회적 접촉에 기반한 개입은 의도하지 않은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

Social-contact-based interventions, however, may have unintended consequences.


정신 질환이 있는 환자와의 접촉은 의료 사업자에게 긍정적인 경험과 부정적인 경험을 모두 제공할 수 있으며, 파괴적인 고정관념을 강화할 수 있기 때문에 세심한 계획과 주의와 함께 사용해야 한다.

contact with patients with mental illness can lead to both positive and negative experiences for health care providers19,63 and should only be used with careful planning and caution because of the possibility that it may reinforce destructive stereotypes.


중재 설계

Designing Interventions


암묵적 편견과 관련된 교육 개입의 첫 번째 단계는 교육자들이 성별, 인종, 문화 등과 같은 특정 유형의 편견에 초점을 맞출 것인지 아니면 전반적으로 편견에 초점을 맞출 것인지를 결정하는 것이다. 일단 개입의 초점이 결정되면, 강사들은 그들이 특정한 맥락과 관련된 편견에 대해 가르치고 있는지 아니면 넓은 맥락에 대해 가르치고 있는지를 명확히 해야 한다. 예를 들어, 커리큘럼은 심혈관 건강, 일반적인 임상 결과, 또는 그것이 조직 문제와 건강 정책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해 가르칠 것인가? 개입 범위가 넓을수록 커리큘럼과의 통합과 시간이 더 많이 필요할 것이다. 

The first step in implicit-bias-related educational interventions is to determine whether educators will focus on a specific type of bias, such as gender, race, culture, etc., or bias in general. Once the focus of the intervention is determined, instructors should clarify whether they are teaching about bias related to specific or broad contexts. For example, will the curricula teach about gender bias in relation to cardiovascular health, to clinical outcomes in general, or to how it influences organizational issues and health policy? The broader the intervention, the more time and integration with curricula it will require. 


교육자는 중재안을 설계할 때 전문적 궤적과 임상 경험에서 학습자의 단계와 암묵적 편견의 지향성 및 의료에서의 역할을 고려해야 한다. 임상경험이 없는 학습자가 복잡한 임상 시나리오에 engage할 것으로 기대하는 것은 교육이 관련성이 없다는 피드백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임상경험과 맥락을 고려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권과 권력 논의에 잠재적으로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다직군간 팀과 관련된 역학도 고려해야 한다. 예를 들어, 

  • 그 개입은 학부 전임상 학생, 임상 사무원 또는 대학원 연수생을 대상으로 할 것인가? 

  • 분화되지 않은 학습자를 대상으로 하는가, 아니면 특정 전공 또는 세부전공의 정체성이 발달한 학습자가 대상인가?

Educators should consider learners’ stage in their professional trajectory and clinical experience, as well as how oriented they are to implicit bias and its role in health care, when designing interventions. Considering clinical experience and context is crucial because expecting learners without clinical experience to engage with complex clinical scenarios may lead to feedback that the educational intervention lacks relevance. Dynamics related to interprofessional teams should also be considered because of their potential influence on discussions of privilege and power. For example, 

  • will the intervention target undergraduate preclinical students, clinical clerks, or postgraduate trainees? 

  • Are learners undifferentiated, or have they developed the identity of a specific specialty or subspecialty?


이전의 연구는 편견의 인식은 단일 세션에서 가르칠 수 없다는 것을 강조한다.16 교육과정 설계자들은 그들이 학습 환경이나 조직 내에서 암묵적인 편견 인식과 관리 개입을 어떻게 유지할 것인지도 고려해야 한다. 개입에 반하는 문화적, 숨겨진 커리큘럼 영향을 고려해야 한다.

Previous research emphasizes that the recognition of bias cannot be taught in a single session.16 Curriculum designers should also consider how they will sustain implicit bias recognition and management interventions within a learning environment or organization. Cultural and hidden curricular influences that may work against the intervention must be considered.



평가 및 평가 전략
Evaluation and Assessment Strategies


지식, 기술 및 태도 프레임워크를 사용하는 전통적인 프로그램 평가 및 학습자 평가 전략이 좋은 출발이지만, 64 프로그램 평가에 대한 순수한 결과 중심 접근방식은 암묵적 편견에 근거한 커리큘럼과 관련된 복잡성을 포착하기에는 너무 협소할 수 있다.65

While traditional program evaluation and learner assessment strategies using a knowledge, skills, and attitudes framework are a good start,64 a purely outcomes-driven approach to program evaluation may be too narrow to capture the complexity related to implicit-bias informed curricula.65


우리는 커리큘럼 설계자들이 로직 모델에서 시작하여 조직적 및 사회적 수준에서 원하는 결과를 확립할 것을 권장한다. 당신의 커리큘럼은 문화적 변화, 다양성 및 포용을 촉진하면서 학습자의 태도를 개선하도록 설계되었는가?

We encourage curriculum designers to start with a logic model and establish their desired outcomes at organizational and societal levels. Is your curriculum designed to improve learner attitudes while promoting cultural change, diversity, and inclusion?


평가 지표를 결정할 때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미국 의료 대학 협회가 발표한 것과 같이 다양성, 포함 및 문화적 역량과 관련된 인증 벤치마크를 달성하는 것과 관련된 organizational tools는 어떤 상황에서는 유용할 수 있지만, 다른 상황에서는 인구 기반 데이터가 유용할 수 있다. 만족도 조사와 같은 환자 관련 결과는 커리큘럼이 실제real world 결과에 미치는 영향을 측정하기 위한 의미 있는 데이터를 제공할 수 있다.18

Addressing these questions is of paramount importance when determining evaluation metrics. Organizational tools pertaining to achieving accreditation benchmarks related to diversity, inclusion, and cultural competence, such as those published by the Association of American Medical Colleges,13,67 may be useful in some circumstances, while population-based data might be useful in others. Patientrelated outcomes, such as satisfaction surveys, may provide meaningful data to gauge the impact of curricula on real world outcomes.18


학습자 관련 결과는 모든 프로그램 평가에서 필수적인 구성 요소다(그림 2).

Learner-related outcomes are an essential component of any program evaluation. (Figure 2).


단일 평가 방법이나 평가 방법으로는 충분치 않을 것이라는 의견이 대두되고 있는 것 같다.74

There seems to be an emerging consensus that no single method of assessment or evaluation will be sufficient.74



Conclusion


43 Holm AL, Rowe Gorosh M, Brady M, WhitePerkins D. Recognizing privilege and bias: An interactive exercise to expand health care providers’ personal awareness. Acad Med. 2017;92:360–364.


44 Stone J, Moskowitz GB. Non-conscious bias in medical decision making: What can be done to reduce it? Med Educ. 2011;45: 768–776.







 2018 Jan;93(1):35-40. doi: 10.1097/ACM.0000000000001819.

Framework for Integrating Implicit Bias Recognition Into HealthProfessions Education.

Author information

1
J. Sukhera is assistant professor of psychiatry and pediatrics, Schulich School of Medicine and Dentistry, Western University, London, Ontario, Canada, and PhD candidate in health professions education, Maastricht University, Maastricht, the Netherlands; ORCID: http://orcid.org/0000-0001-8146-4947. C. Watling is associate dean for postgraduate medical education and scientist, Centre for EducationResearch and Innovation, Schulich School of Medicine and Dentistry, Western University, London, Ontario, Canada.

Abstract

Existing literature on implicit bias is fragmented and comes from a variety of fields like cognitive psychology, business ethics, and higher education, but implicit-bias-informed educational approaches have been underexplored in health professions education and are difficult to evaluate using existing tools. Despite increasing attention to implicit bias recognition and management in health professions education, many programs struggle to meaningfully integrate these topics into curricula. The authors propose a six-point actionable framework for integrating implicit bias recognition and management into healthprofessions education that draws on the work of previous researchers and includes practical tools to guide curriculum developers. The six key features of this framework are creating a safe and nonthreatening learning context, increasing knowledge about the science of implicit bias, emphasizing how implicit bias influences behaviors and patient outcomes, increasing self-awareness of existing implicitbiases, improving conscious efforts to overcome implicit bias, and enhancing awareness of how implicitbias influences others. Important considerations for designing implicit-bias-informed curricula-such as individual and contextual variables, as well as formal and informal cultural influences-are discussed. The authors also outline assessment and evaluation approaches that consider outcomes at individual, organizational, community, and societal levels. The proposed framework may facilitate future research and exploration regarding the use of implicit bias in health professions education.

PMID:
 
28658015
 
DOI:
 
10.1097/ACM.0000000000001819


  1. Nari 2022.02.28 00:31

    와... 우연히 찾아서 읽다가 너무 너무 도움 많이 받고 갑니다.

+ Recent posts